요리단상

'딸기막걸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31 정식당 Anzu에서 새롭고 맛있는 안주를 맛보다 (4)
친구들과의 모임이 있을때마다 고민. "오늘은 대체 어디서 만나지?" 

보통 술 한잔씩 하게 되는데, 비오는 날은 이자까야에서 오꼬노미야끼에 사케 한잔, 정하기 힘든날은 만만한 와라와라에서 이런저런 요리와 과일소주, 아님 칼로리 땡기는 날은 치킨에 맥주. 누가 보너스라도 탄 날은 파스타 먹고 와인바에서 한잔. 정말 갈데 없음 고기에 소주 한잔. 이 뻔한 레파토리 몇 번 반복하니 새로운 곳이 너무나 절실해짐.

해산물 향 가득한 멍게비빔밥

그러다가 예전 신선한 시도의 다양한 메뉴를 맛본 정식당이란 곳에서 "Anzu"라는 캐주얼한 브랜치를 운영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오감만족 돼지보쌈을 간단히 서빙하거나, 멍게비빔밥, 딸기 막걸리 등 특이한 메뉴가 벌써부터 정식당스러운 느낌 팍팍! 마침 주말에 잡힌 대학동기들 모임을 이곳에서 하기로 했다. 레스쁘아의 임셰프님의 메뉴 추천까지 받아 더욱 기대감을 안고 찾아갔다.


압구정역 근처 골목 안쪽에 위치한 이곳은 마침 내가 좋아하는 와인바 클라레 바로 옆자리. 문을 열고 들어가니 널찍널찍한 자리에 무지 심플한 인테리어. 다섯명이 넓은 자리를 잡고 메뉴판을 들여다보니 정식이 볶음밥이란 재밌는 이름부터 찹쌀 탕수육, 미역빠에야, 닭튀김, 보쌈 등등 대략 서른가지의 메뉴가 있었다. 가격은 보통 8천원선에 만원을 넘는 것들도 있음. 


요렇게 나오는 보쌈 한접시가 8천원인데 너무 맛있어서 두번 시켜먹었다. 사진찍기 무서운 젓가락 날라오는 분위기가 감지되시는지...술마시러 갔다가 서로 사투를 벌이며 안주를 집어먹은 점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가 싶다. 저 마지막은 내가 사진찍고 얼른 먹었음.


여자 다섯명이 요리 한 여덟가지에 막걸리 세 종류 마셨는데 배불러서 힘들었다. 우리가 시킨건 볶음밥, 미역빠에야, 멍게비빔밥, 찹쌀 탕수육, 보쌈 두접시, 닭갈비 떡볶이. 거기에 서비스로 주신 두부/숙주 요리까지. 술은 딸기, 복숭아, 누룽지 막걸리를 각각 한병씩 마셔봤는데 복숭아는 너무 달았으나 누룽지맛은 누룽지사탕맛이 나며 살짝 달달하니 괜찮았고, 나의 베스트는 딸기막걸리였다. 신기하게 맛이 잘 어우러지며 풍부한 과일향까지.

깔끔한 미역국 맛과 독특한 식감의 미역 빠에야

요리베스트는 이 탕수육. 돈까스스러운 비주얼이긴 하나 매우 쫄깃하고 소스로 범벅되지 않아 끝까지 바삭거리는 것이 좋았다. 닭갈비 떡볶이도 완전 쌀떡에다가 닭도 쫄깃하고 부드러워 별미. 다만 너무 배불러서 다 못먹었다. 



이 날은 술 좀 줄이자, 라는 모토의 친구들이 좀 많아 막걸리로만 마셨으나 사케리스트도 상당하고 와인도 있으니 다른 술도 도전해봐야겠다. 전통주 리스트도 좀 더 늘려가심 아주 완벽한 술 라인업이 될 듯하다. 

정식당 자체는 아무래도 파인다이닝 카테고리이다 보니 더 비판/비평도 많고 파인다이닝 자체의 격식, 스타일 등에 대한 압력도 있을터이나 이곳은 오히려 임정식 셰프와 스태프들의 아이디어를 더 자유롭게 펼쳐보이고 공유할 수 있지 않나 싶다. 참, 저날 저렇게 먹고 한 사람당 만오천원이라는 압구정동에선 깜짝 놀랄 가격이 나왔다. 앞으로 심히 단골이 될 듯 하다. 주소는 강남구 신사동 567-28으로 압구정역 4번출구로 나와 쭉 걸어오다 국민은행 골목에서 우회전해서 안쪽으로 들어간다. 전화번호는 (02) 518-4654. 당분간은 예약 안하고 찾아가도 될 듯 하나 조만간 어찌될지...


신고
1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0)
공지사항 (9)
요리단상 (63)
JWU 생활 (14)
노하우들 (19)
레시피들 (16)
감동의맛 (12)
인턴일지 (36)
Follow joowonahn on Twitter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